가을 투영

괴산 문광 저수지

이 가을 끝에 서서



이미 변해버린 사계 그 끝 무렵

홀로 된 이 마저 찾아 볼 수 없는 겨울 초입에

새벽으로 달려 찾아본 이곳

가을이 깊은 새벽 안개 속으로

저물어간다.

 

<괴산 문광저수지에서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