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경찰서, 코로나19 가짜뉴스 유포 피의자 검거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

입력시간 : 2020-03-04 13:11:26 , 최종수정 : 2020-03-04 13:11:26, 이동훈 기자
경찰서전경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 총경)에서는

국민 불안과 사회적 혼란을 야기하는 코로나19 상황 중, 인터넷 지역 모임 카페에 ‘첫번째 확진자 아버지 OO식당 사장, OO식당 폐쇄’라는 가짜뉴스를 유포한 피의자 A(29세)씨를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지역경제에 큰 어려움이 있는 지금 자영업자들을 상대로 가짜뉴스 유포행위는 지역주민들의 불안감을 확산하고, 자영업자들의 업무를 방해하고 생업에 막대한 지장을 초래하므로 가짜뉴스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여 가짜뉴스 유포자에 대하여는 엄정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