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경찰서,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안전점검 실시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

입력시간 : 2020-03-05 12:48:51 , 최종수정 : 2020-03-05 12:48:51, 이동훈 기자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안전점검 실시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안전점검 실시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에서는, 4일 ‘코로나19’ 감염자 확산에 따른 치료병상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된 관내 생활치료시설인 경주 농협교육원의 안전점검을 실시하였다. 


경주경찰서는 해당시설 내 운영단·소방·교육원 등 관계자 회의를 소집하여 평시·긴급상황 시 입소자 통제 및 비상통로 확보여부를 확인하고 미비점 보완을 요구하였으며 또한 기관 간 협업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경주경찰은 지난 3일 시설 입소 환자를 태운 버스의 이송구간 확보를 위해 교통경찰을 활용하여 에스코트 실시하였으며, 시설 질서유지를 위해 전담 경찰관 12명을 배치해 안전 확보를 담당하고 있다.


박찬영 경주경찰서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가 가장 시급한 국가적 위기상황에서 경주에 치료센터가 설치 된 만큼, 입소자 치료안전과 관리를 위해 책임감을 갖고 보건당국과 적극 협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